재단법인 다문화복지재단, 어려운 이웃에 삼계탕 대접

2018-07-31       윤영근 기자
 

[교통신문 윤영근 기자]【부산】재단법인 다문화복지재단이 지난 28일 부산지역에서 어렵게 생활하고 있는 홀로 어르신 및 장애우를 대상으로 삼계탕을 대접하는 봉사활동을 펼쳤다.

이날 삼계탕 제공은 연일 계속되는 폭염으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홀로 어르신 등에게 잠시나마 더위를 식히면서 즐거운 시간을 갖도록 하기 위해서다.

이 재단을 운영하는 이도상 ㈜대경로직스 대표는 “젊고 건강한 사람도 견디기 힘든 폭염을 무난히 극복하면서 건강을 유지하는데 삼계탕 제공이 도움이 되었으면 한다”며 “앞으로도 기회가 주어지는데로 불우한 이웃돕기 위한 봉사활동을 전개해 나가겠다”고 말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