볼보트럭, ‘여름 주니어 영어캠프’ 개최

2018-08-14       이승한 기자
 

[교통신문 이승한 기자] 볼보트럭코리아가 8일부터 11일까지 3박 4일간 충청북도 제천시 박달재 수련원에서 ‘2018 주니어 영어캠프’를 개최했다.

‘볼보트럭 여름 주니어 영어캠프’는 볼보트럭코리아가 고객 자녀를 대상으로 기획한 프로그램으로 올해로 5회째를 맞이했다. 여름방학을 맞은 아이들에게 원어민 선생님과 함께하는 영어수업 뿐만 아니라 다양한 레크리에이션 활동을 통해 즐거운 추억을 제공하고 볼보트럭 안전 캠페인도 함께 진행한다.

올해 캠프에는 초등학생 40여명이 참석했고, ‘쿠킹클래스’ 등 흥미로운 체험형 영어교육 프로그램에 참여해 3박 4일 일정을 보냈다. 특히 원어민 교사가 캠프 모든 일정에 함께하며 아이들이 자연스러운 환경에서 영어에 대한 자신감을 갖고 소통할 수 있도록 도왔다. 또한, 자연 친화적 환경인 박달재 수련원에서 ‘신나는 물놀이’와 ‘명랑 운동회’ 같은 야외 레크리에이션 프로그램을 마련해 아이들이 자유롭게 뛰어놀면서 단체생활 협동심을 배울 수 있도록 했다.

 

뿐만 아니라 안전 대명사인 볼보트럭은 글로벌 어린이 교통안전 캠페인(Stop, Look, Wave)을 진행해 캠프 참여 어린이들이 교통안전 중요성에 대해 느끼고 스스로 인지할 수 있도록 했다. 특히 프로그램 동안 이론 교육은 물론 어린이들이 볼보트럭을 실제로 보고 체험하는 시간을 통해 트럭과 같은 대형차량 주변에서 발생할 수 있는 사고를 방지하기 위한 교육을 진행하며 볼보트럭 3대 핵심 가치 중 하나인 ‘안전’을 실천했다.

김영재 볼보트럭코리아 사장은 “볼보 주니어 영어캠프에 참가한 고객 자녀들이 영어 학습에 대한 관심과 흥미를 키우고 즐거움을 느끼는 알찬 시간을 보냈기 바란다”며 “앞으로도 훌륭한 품질의 제품은 물론 고객에게 실질적 혜택이 돌아갈 수 있는 다양한 프로그램으로 고객만족을 실현하기 위해 노력하겠다”고 말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