동작대로 방배경찰서~과천대로 남태령고개 BRT 7일 개통

2018-09-04       김정규 기자
 

[교통신문 김정규 기자] 서울 동작대로 중앙버스전용차로 연장구간 사당역(동작대로 방배경찰서)에서 과천대로 남태령고개(서울시계)까지 2.8㎞가 오는 7일 04시부터 전면 개통된다.

도심 방면 버스 평균속도가 17.8㎞/h에서 24.1㎞/h로 약 35% 향상될 것으로 기대된다.

이로써 사당역 일대의 교통혼잡을 완화하고 대중교통 이용 활성화를 위해 조성된 동작대로 중앙버스전용차로(BRT)는 지난 2009년 11월 개통한 동작대로 이수교차로~방배경찰서 구간 약 2.7㎞와 함께 과천대로 남태령고개(서울시계)까지 총 5.5㎞가 운영된다.

신설된 BRT 연장구간에는 도심방향 2곳(전원마을 앞, 사당역교차로)과 경기도방향 2곳(사당역교차로, 사당IC 앞) 등 중앙버스정류소 4곳이 새로 들어선다.

그동안 이 지역은 사당역 주변 상습적인 교통혼잡과 강남순환로 사당IC 진출입에 따른 교통량 증가 등으로 대중교통을 이용하는 시민들이 불편을 겪어 왔지만 이번 BRT 개통으로 다소 불편이 해소될 것으로 시는 기대하고 있다.

또한 이수역교차로는 보행자들이 어느 방향으로든 교차로를 건널 수 있도록 기존 ㄷ자 횡단보도가 ㅁ자 형태로 개선된다.

한제현 시 도시기반시설본부장은 “개통 이후에도 안정될 때까지 주요 교차로에 현장 교통관리원을 배치하는 등 시민 불편을 최소화하고, 지속적인 관리와 모니터링을 통해 최적화할 계획이다”고 말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