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8 대한민국 관광사진 공모전’서 '강릉 사천하평답교놀이' 영예의 대상

2018-09-06       임영일 기자

[교통신문 임영일 기자] 문화체육관광부와 한국관광공사는 대한민국의 다양한 매력을 세계에 홍보하기 위해 개최한 올해의 '대한민국 관광사진 공모전' 수상작 100점을 선정, 지난 5일 발표했다.

영예의 대상인 대통령상에는 마을의 화합과 풍년을 기원하는 전통 민속놀이의 흥취와 역동성을 우수하게 표현한 '강릉 사천하평답교놀이<사진>'가 선정됐다.

'풍물놀이'가 금상인 문화체육관광부 장관상, '아침운동'과 '도깨비 나라'가 은상인 한국관광공사 사장상을 받았다.

올해로 46회를 맞은 공모전은 한국관광의 감동과 즐거움을 생동감 있게 표현한 작품을 중점적으로 공모했다. 내외국인의 높은 관심과 참여 속에 1만2800여 점의 작품이 출품됐고 관광홍보성, 독창성, 작품성 등을 평가기준으로 응모작을 심사했다.

최종 선정된 작품 100점에 총 4320만원의 상금이 수여된다. 입상한 작품들은 공사 온라인 사진갤러리에 등재해 무료 개방되며 국내외 다양한 홍보채널을 통해 전 세계에 한국관광을 대표하는 이미지로 활용될 예정이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