9일 서울 시내 일부 교통통제…‘마라톤·차 없는 거리’ 행사 열려

2018-09-06       김정규 기자
 

[교통신문 김정규 기자] 오는 9일 일요일 서울시내 일부 도로가 마라톤과 세종대로 차 없는 거리 행사 등으로 통제된다.

먼저 서울시와 중앙일보사 주최 '2018 Run On Seoul' 마라톤 대회가 열리면서 마라톤 진행방량 차로가 오전 8~10시 차례로 통제된다. 마라톤은 여의도공원에서 출발해 여의도하류IC→양화대교→독막로→서강대교→한강둔치로→여의도공원으로 돌아오는 코스다.

행사에 앞서 오전 6∼9시 집결지인 여의도공원 1번 출구에서 서울교 북단 방면 3∼5차선이 통제된다. 또 공원삼거리부터 KBS 앞 방면 양방향 모든 차로가 통제된다.

또 새문안로와 통일로는 경향신문사와 대한육상연맹 주최로 열리는 '제48회 전국통일구간 마라톤대회'로 교통이 통제된다.

오전 8시 55분부터 5분간 출발장소인 정동사거리에서 서대문역 방면 모든 차로가 통제된다. 오전 9시부터는 40분간 경향신문사→정동→서대문역사거리→독립문역사거리→홍은사거리→녹번삼거리→불광역→박석고개→기자촌입구→구파발삼거리→경기시계 순으로 마라톤 진행방향 차로 중 가장 끝에 있는 하위 1개 차선이 통제된다.

세종대로는 서울시가 주최하는 '세종대로 차 없는 거리' 행사로 오전 10시부터 오후 7시까지 광화문삼거리에서 세종대로사거리 방면으로 전 차로가 통제된다.

버스 노선도 임시로 조정된다. 노선 문의는 서울시 다산콜센터로 하면 된다.

행사 당일 자세한 교통정보는 서울지방경찰청 교통정보 안내전화, 카카오톡(아이디 '서울경찰교통정보'), 교통정보센터 홈페이지 등을 통해 확인할 수 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