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8 경기도 교통안전 박람회’ 성료

2018-09-10       임영일 기자
 

[교통신문 임영일 기자]【경기】교통안전 의식 확산을 위한 ‘2018 경기도 교통안전 박람회’가 지난 5~6일 오전 고양 킨텍스 제1전시장 4홀에서 열렸다.

이날 개막행사에는 김진흥 경기도 행정2부지사, 김명원 경기도의회 건설교통위원회 부위원장 등 경기도, 경기도의회, 유관기관 및 단체 관계자 20여명이 참석했다.

올해로 3회째를 맞는 ‘교통안전 박람회’는 교통안전 문화 정착과 교통안전 유망기업의 판로개척을 도모하는 데 목적을 둔 행사로 개최되었다.

전시장에서는 약 100여개의 기관 및 기업이 400여개의 부스를 구성, 안전표지·도로안전시설·교통신호 등 다양한 분야의 교통안전 신기술을 선보이고 교통안전 관련 기업제품들을 소개했다.

교통안전 관련 신기술을 보유한 유망 중소기업의 제품 보와 판로개척을 지원하는 자리도 마련했다.

국토교통부, 경기도, 31개 시·군, 경찰청, 한국도로공사 등 수요기관 교통안전업무 담당자들이 참여하는 ‘1:1 공공구매상담회’를 열어 교통분야 신기술에 대한 인식제고와 기관 특성에 맞는 제품을 판매할 수 있게 했다.

또한 한국도로공사, 한국교통안전공단, 도로교통공단, 아동청소년안전교육협회, 경기도 재난안전본부 등 유관기관·단체 등이 참여하는 각종 ‘교통안전 분야 체험 및 시연 프로그램’도 전개됐다.

참관객들은 자율주행 자동차 시연, 안전띠 체험기, 에코드라이빙 시뮬레이터, 음주운전 시뮬레이터, VR활용 교통사고예방 체험교육, 고령자 인지지각 체험, 어린이 교통안전 체험, 3D교통안전교육 버스 등 남녀노소 누구나 즐겁게 참여할 수 있는 다양한 프로그램을 체험했다.

김진흥 부지사는 “교통사고 예방을 위해서는 무엇보다 양보와 법규준수 등 교통안전에 대한 의식이 성숙해야 한다”며 “도 차원에서도 앞으로 도민의 안전한 삶을 위해 다각적인 노력을 기울이겠다”고 말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