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대·기아차, 추석 특별 무상점검 서비스

2018-09-11       이승한 기자
 

[교통신문 이승한 기자] 현대·기아자동차가 추석 연휴를 맞아 17일부터 21일까지 5일간 전국 서비스 거점 방문 고객을 대상으로 ‘추석 특별 무상점검 서비스’를 실시한다. 현대차는 전국 22개 서비스센터와 1400여개 블루핸즈에서, 기아차는 전국 18개 서비스센터와 800여개 오토큐에서 각각 점검 서비스를 제공한다.

현대·기아차는 서비스 거점을 방문한 고객에게 엔진오일, 냉각수, 브레이크, 배터리, 전구류, 타이어 공기압 등 안전한 장거리 운행을 위한 필수 사항을 점검해 준다. 아울러 워셔액 보충 서비스 등을 무상 제공할 예정이다. 특히 현대차는 블루핸즈 입고 고객 중 현대차 차량 관리 앱 ‘마이카스토리’ 가입 고객에게 무상점검 서비스뿐만 아니라 수리공임 1만원 할인 혜택 및 워셔액 무상 제공 쿠폰을 제공한다.

 

현대·기아차 관계자는 “추석을 맞아 고객 사랑에 보답하고 귀성길 안전 운행에 도움이 되도록 특별 무상점검 서비스를 준비했다”며 “앞으로도 고객의 안전·편의를 증대시킬 수 있도록 다양한 고객 서비스를 마련할 것”이라고 말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