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네시스, ‘부산국제영화제’ 공식 후원

2018-09-11       이승한 기자

[교통신문 이승한 기자] 제네시스가 다음달 4일부터 13일까지 열리는 제23회부산국제영화제를 공식 후원한다. 제네시스는 11일 제네시스 강남에서 이광국 국내영업본부장, 전양준 부산국제영화제 집행위원장, 배우 안성기가 참석한 가운데 부산국제영화제 후원 조인식을 진행했다. 이번 조인식을 통해 제네시스는 부산국제영화제 기간 동안 라인업 전 차종 120여대를 주요 배우와 감독 의전차량으로 제공한다.

제네시스는 우리나라 영화 산업에 대한 존중의 의미로 지난해부터 사단법인 부산국제영화제를 후원해 오고 있다. 이번 제23회 부산국제영화제가 시작되는 10월 4일 의전차량과 대형 LED 디지털 아트 워크를 활용해 개막식을 풍성하게 장식할 예정이다. 또한 영화제 기간 동안 레드카펫 콘셉트로 꾸며진 해운대 BIFF 빌리지에는 콘셉트카 ‘에센시아’를 전시해 관람객에게 볼거리를 제공하는 동시에, 제네시스 고객을 초청해 영화 관람 기회를 제공하는 ‘제네시스 브랜드 데이’를 개최하는 등 다양한 이벤트를 진행한다.

제네시스 관계자는 “세계적인 영화 축제인 부산국제영화제에 공식 후원사로 참여해 기쁘다”며 “앞으로도 영화제 후원, 골프 챔피언십 개최, 미쉐린 가이드 후원 등 다양한 활동을 통해 국내·외 문화예술 현장을 지원하고 고객과 적극적으로 소통할 것”이라고 말했다.

한편 제네시스는 미쉐린가이드 ‘서울2018’ 후원, 글로벌 라이프스타일 매거진 베니티 페어(Vanity Fair) 파트너십, 세계 각국에 보그·GQ를 포함 유명 라이프스타일지를 발행하는 컨데나스트 인터네셔널社 럭셔리 컨퍼런스 후원 등 문화와 라이프스타일 분야에서 글로벌 브랜드들과 파트너십 및 후원 계약을 맺고 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