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고용노동부=전국] 미래직업세계 궁금한 사람, 여기 다 모여라!

2018-09-12       노정명 기자

한국고용정보원(원장 이재흥)은 오는 13일부터 14일까지 대전 국립중앙과학관에서 열리는 ‘제4회 청소년 나Be 한마당’에서 미래 직업체험 특별관을 운영한다.

고용정보원은 특별관에서 미래 직업을 체험할 수 있는 VR(가상현실) 직업체험, 토크콘서트, 직업정보 카드게임, 진로직업상담 등의 콘텐츠를 제공한다.

관람객은 VR 직업체험부스에서 ‘VR게임개발자’가 돼 해당 직업 종사자가 하는 일을 체험해볼 수 있다.

참여자는 VR 기기를 착용하고 화면에 나타나는 인공지능 비서의 안내에 따라 게임배경 설계, 난이도 설정, 패키징 등 각 개발 단계별 업무를 수행할 수 있다.

13일 열리는 토크콘서트에서는 김진관 한국고용정보원 연구원, 유지영 유어웰컴 대표(암환우뷰티관리사), 이정욱 위플레이 대표(이색스포츠마케터) 등이 창직의 개념과 구체적 사례를 소개한다.

14일에 이어지는 토크콘서트에서는 김동규 한국고용정보원 미래직업연구팀장이 4차 산업혁명과 미래직업세계 변화를 주제로 유망분야와 필요한 직업역량 등을 설명한다.

고용정보원이 2013년부터 국정과제로 신직업 발굴을 수행하며 찾아낸 신직업과 진로·직업 정보 등도 한 눈에 확인할 수 있다.

관람객은 디지털헤리티지전문가, 치유농업사, 의료기기규제과학전문가 등 최신 신직업 연구성과를 담은 발간물과 리플렛을 현장에서 받아볼 수 있다.

이외에도 직업별 일자리 전망을 비롯해 다양한 직업정보를 알아볼 수 있는 카드 게임, 직업정보를 찾는 데 어려움을 겪는 학생.교사.학부모 등을 위한 상담 프로그램 등이 운영될 예정이다.

한국고용정보원 관계자는 “이번 행사는 학생, 교사, 학부모에게 미래직업정보와 다양한 직업체험 기회를 제공하기 위해 마련됐다”며, “4차 산업혁명 시대 유망직업, 창직가능직업, 직업전망 등 기관에서 보유한 다양한 콘텐츠를 활용해 일자리 정보를 제공할 계획”이라 밝혔다.

한편, 이번 특별관이 운영되는 "제4회 청소년 나Be 한마당" 은 13일부터 14일까지 대전 유성구 국립중앙과학관에서 한국고용정보원·유성구청·대전광역시교육청 등의 공동주최로 열린다.

[출처=고용노동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