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산림청=전국] 「축령산·문수산 편백숲 공간 재창조 사업」 첫걸음

2018-09-12       노정명 기자

서부지방산림청은 2018년부터 2022년까지, 전북 고창군 및 전남 장성군 총 548ha의 권역을 대상으로 하는 ‘축령산·문수산 편백숲 공간 재창조 사업’의 타당성 조사 및 기본계획 수립 용역착수보고회를 11일 개최 하였다.

이번 용역은 전남 장성군 모암리의 축령산과 전라북도 고창군 월산리 문수산 일원의 우수한 산림자원을 연결하여 다양한 계층의 산림치유공간으로 재창조하기 위한 첫걸음으로, 산림청과 전문가, 지역주민 및 용역수행자 등 총 40여명이 참석하여 용역착수 보고 및 용역방향에 대한 심도 깊은 의견을 공유했다.

최병암 산림복지국장은 “사업의 기초단계인 만큼 다양한 의견을 종합하여 노령산맥의 특색있는 편백숲 치유공간을 조성하고, 관광과 지역소득창출과 연계시키는 모델을 구축하는 모범적인 사업이 되길 바라며, 대국민 산림복지서비스 제공을 위하여 더욱 노력하겠다.”라고 밝혔다.

[출처=산림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