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setNet1_2
ad30

경기마을버스조합 이사장에 이운기씨 당선

기사승인 2019.01.14  

공유
default_news_ad1
   
 

[교통신문 임영일 기자]【경기】경기마을버스조합 제7대 이사장으로 이운기<사진>씨가 당선됐다.

조합은 지난 11일 수원시 소재 노블레스 웨딩컨벤션에서 임원 선출을 위한 총회를 개최하고, 이사장 선거를 실시했다.

이날 선거는 한창인 만안운수 대표, 오영주 한전운수 대표, 강영석 녹색교통 대표, 이운기 광성운수 대표 등 4명이 입후보한 가운데, 투표인원 130명 중 51표로 최다 득표한 이운기씨가 당선됐다. 신임 이사장의 임기는 2월1일부터 3년간이다.

이 신임 이사장은 주요 공약으로 ▲버스요금의 폭과 조속인상 ▲준공영제 시행에 대비한 철저준비 ▲적자업체 재정지원 확대 추진 ▲공제가입 추진 및 내실화 등을 내걸었다.

이 당선자는 “금년은 최저임금 인상, 근로시간 단축 등 수많은 어려움이 예상되는 가혹한 한해가 될 것으로 보인다”면서 “그러나 버스요금 인상, 재정지원 확대, 공제가입 등을 적극적으로 추진해 강한 조합으로 만들 것”이라고 강조했다. 이어 이 당선자는 “특히 내건 공약을 충실하게 이행함은 물론 타 후보의 공약도 검토를 거쳐 사업에 반영, 조합원과 함께 하는 조합을 만들겠다”고 덧붙였다.

한편 조합은 이달 말일 ‘이사장 이·취임식’을 개최할 예정이다.

 

 

 

임영일 기자 yi2064@gyotongn.com

<저작권자 © 교통신문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기획특집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일반기사

ad35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ad36
default_bottom
ad29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