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setNet1_2
ad30
ad49

승차거부 없는 택시 나온다

기사승인 2019.02.08  

공유
default_news_ad1

- 서울시, (주)타고솔루션즈에 운송가맹사업 면허 부여

- 심부름택시, 펫택시 등 다양한 운송 부가서비스 개발 기대

   
▲ 서울시가 (주)타고솔루션즈가 신청한 택시운송가맹사업을 지난 1일 인가했다. 사진은 향후 출시되는 여성전용택시 '웨이고 레이디' 택시 모습.

[교통신문 유희근 기자] 서울시가 택시운송가맹사업자 (주)타고솔루션즈가 신청한 가맹사업 면허를 인가했다. 이에 따라 이르면 이번 달부터 서울 시내에서 택시 호출시 무조건 배차되는 콜택시와 여성전용택시 등을 접할 수 있게 될 전망이다.

이들 택시는 그동안 택시업계의 오랜 관행으로 유지돼온 사납금제를 폐지하고 정부나 지자체 도움 없이 민간 차원에서 완전월급제로 운영된다는 점에서 택시업계 새로운 변화를 가져올 수 있을지 관심이 집중된다.

시는 지난 1일자로 총 4500여대의 택시를 모집해 운송가맹사업을 신청한 타고솔루션즈에 면허를 부여했다고 밝혔다.타고솔루션즈는 지난해 9월에 시에 운송가맹사업 면허를 신청한 후 사업자 자격 및 서비스 적정성, 기술 안전성 등의 여러 심사 절차를 거쳤다.

타고솔루션즈가 선보이는 운송 서비스는 승객 골라 태우기가 불가능한 ‘웨이고 블루’와 여성전용 예약택시인 ‘웨이고 레이디’ 두 가지다.

웨이고 블루 택시는 승객과 가장 가까이 있는 차량이 자동 배정되는 서비스로 운전자는 승객이 승차하기 전까지 목적지를 알 수 없다.여성 전용 택시인 웨이고 레이디는 승객뿐만 아니라 운수종사자도 모두 여성이다. 영·유아 동반 여성 승객을 위해 카시트를 기본 제공한다.

시는 우선 20대 규모로 웨이고 레이디를 시범운영하면서 시장 반응을 지켜본 뒤 2020년까지 택시 500대, 운전자 1000명 규모로 서비스를 확대해 나간다는 계획이다. 타고솔루션즈는 가맹운수종사자 모두 완전월급제로 운영되며 웨이고 레이디의 경우 유연 근로제 및 복리 후생제도 등으로 여성운수종사자의 구인 및 고용 문제를 해결하겠다는 사업 계획을 갖고 있다.

한편 시는 타고솔루션즈 서비스를 안정적으로 운영하기 위해 한국스마트카드, 카카오모빌리티 등과 함께 4자간 업무협약을 체결했다.한국스마트카드는 요금 결제 및 정산시스템을 카카오모빌리티는 배차플랫폼 운영기술 및 노하우 등을 제공할 예정이다.

또한 시는 향후 반려동물운송택시, 수요응답형택시, 화물운송, 심부름택시, 노인복지택시 등 다양한 부가서비스를 단계적으로 인가해 택시서비스의 다양화와 경쟁력을 확보해 나간다는 계획이다.

고홍석 도시교통실장은 “택시운송가맹사업의 빠르고 안정적인 정착을 위해 정책적, 제도적 지원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유희근 기자 sempre@gyotongn.com

<저작권자 © 교통신문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기획특집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일반기사

ad35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ad36
ad81
default_bottom
ad29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