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setNet1_2
ad30
ad49

김준영 광주광역시 자치행정국장, 홍조근정훈장 받아

기사승인 2019.02.11  

공유
default_news_ad1
   

[교통신문 박정주 기자]【광주】김준영 광주광역시 자치행정국장<사진>이 2018년도 우수공무원으로 선정돼 홍조근정훈장을 받았다.

김 국장은 지난해 교통건설국장 재직 당시 16년간 지역사회 최대 현안이었던 도시철도 2호선 건설 문제를 시민공론조사 방식으로 해결했으며 광주 민간공항의 무안공항으로 기능 이전 기틀 마련, 교통사고 줄이기 감소율 ‘전국 1위’ 등의 업무 성과를 인정받았다.

김 국장은 지난해 도시철도 2호선 관련 공론조사 과정에서 ‘시민 다수의 뜻에 따라 기존 계획대로 2호선을 건설해야 한다는 찬성 측을 대표해 명확한 사실적 근거들을 제시하며 정연하게 논리를 전개해 많은 공감을 이끌어냈다.

특히 공론화 준비과정에서 TV토론회 및 간담회, 공론화 사전 준비회의, 공론화위원회 참석 등을 통해 시민들에게 사실 위주의 균형있는 정보를 제공함으로써 시민들의 합리적 판단을 도왔다.

공론화 이후 2호선 건설 반대측 시민단체도 결과를 겸허히 수용하겠다는 의사를 밝혀 16년간 지역사회 논란의 중심이었던 ‘도시철도 2호선’ 건설 갈등이 완전한 종지부를 찍었다.

또한 김 국장은 7개 관련기관이 참여하는 ‘서남권공항 활성화 협업팀’을 구성해 광주 민간공항 이전의 필요성, 공항 통합시기, 접근성 및 교통대책, 무안공항 활성화 대책 등을 도출하는데도 기여했다.

기관·부서간 협업을 통해 교통사고를 획기적으로 줄인 점도 높게 평가됐다. 김 국장은 광주형 어린이 보호구역 표준모델 운영, 교통안전 시설물 설치, 워킹스쿨버스, 등하굣길 불법주정차 합동단속, 교통사고 줄이기 캠페인 등 각종 교통안전 시책을 통해 지난해 10월 기준 교통사고 사망자 수를 전년도 대비 35.3%감소시키는 성과를 도출했다.

이밖에도 광주송정역 편의시설 확충 및 KTX 투자선도지구 추진 통한 주변 개발 본격화, 광역교통망 확충, 효율적인 대중교통체계 구축 및 교통약자를 위한 편의시책 등을 적극 추진한 점도 인정받았다.

김 국장은 “민선7기 시정철학과 방향을 좌표삼아 직원들과 불면의 밤을 보내며 함께 고민하고 문제 해결에 열정을 쏟았던 점이 인정받은 것 같아 기쁘다”면서 “시민의 공복으로써 정의롭고 풍요로운 광주 건설에 동료 공직자들과 함께 쉼 없이 뛰겠다”고 다짐했다.

박정주 기자 jjpark@gyotongn.com

<저작권자 © 교통신문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기획특집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일반기사

ad35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ad36
ad81
default_bottom
ad29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