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setNet1_2
ad30

한국교통안전공단 전북본부, ‘명절 교통안전 캠페인’ 전개

기사승인 2019.02.11  

공유
default_news_ad1
   

[교통신문]【전북】한국교통안전공단 전북본부가 지난 1일 호남고속도로 여산휴게소 및 전주버스터미널 등에서 설 연휴를 맞아 고향을 찾는 귀성객을 대상으로 ‘교통사고 없는 안전한 명절맞이 캠페인’을 전개했다.

이날 행사는 전북도, 익산국토관리청, 전주국토관리사무소, 고속도로순찰대 5지구대, 한국도로공사 전북본부, 전북교통방송, 교통문화연수원 등 50여명이 참여했다.

연휴기간 졸음운전 예방 및 전 좌석 안전띠 착용 등을 주제로 운전자들에게 안전운행 당부와 함께 졸음운전 예방용품(아로마스틱, 껌, 생수) 및 리플릿, 물티슈 등을 배포했다.

공단은 캠페인에 앞서 고속·시외버스터미널 현장을 찾아 버스 운전자를 대상으로 빙판길 위험성 등을 홍보했으며, 도내 상습 결빙구간 25개소에 빙판길 주의 현수막을 긴급 설치한 바 있다.

한상윤 본부장은 “이동 전날 충분한 휴식을 취하고, 운전 중 조금이라도 졸음이 느껴지면 창문을 열어 실내 공기를 환기시키거나 안전한 장소에 차를 세우고 휴식을 반드시 취해야 한다”고 당부했다.

교통신문 webmaster@gyotongn.com

<저작권자 © 교통신문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기획특집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일반기사

ad35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ad36
default_bottom
ad29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