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setNet1_2
ad30
ad49

기아차, KBO 리그 자동차 부문 공식 후원

기사승인 2019.03.13  

공유
default_news_ad1

- 12일 후원 조인식 … 8년 연속 후원

- MVP 시상 및 시구차량 운영 등 전개

- “역동적인 브랜드 이미지 강화 기대”

   
 

[교통신문 이승한 기자] 기아자동차가 12일 서울 국내영업본부에서 정운찬 한국야구위원회(이하 KBO) 총재와 권혁호 국내영업본부장 등이 참석한 가운데 ‘2019 신한은행 마이 카 KBO 리그 자동차 부문 공식 후원’ 조인식을 가졌다. 지난 2012년부터 KBO 리그 후원을 지속하고 있는 기아차는 이번 후원 계약 연장을 통해 젊고 역동적 브랜드 이미지를 더욱 강화할 수 있게 됐다.

기아차는 2019 KBO 리그 공식 후원사로서 정규시즌, 올스타전, 한국시리즈 MVP 차량 후원, KBO 업무용 차량 후원, 주요 경기 시구차량 운영, TV중계 가상광고, 경기장 전광판 광고, 미디어 백드롭 및 덕아웃 브랜딩 등 권한을 갖게 된다. 이를 활용한 다양한 마케팅을 통해 국내 야구팬에게 브랜드 이미지를 널리 알릴 예정이다.

   
 

특히 지난해 KBO 리그 정규시즌 MVP 두산베어스 김재환 선수, 올스타전 MVP 키움히어로즈 김하성 선수, 한국시리즈 MVP SK와이번스 한동민 선수에게 각각 ‘K7’, ‘K5’, ‘스팅어’를 부상으로 줬던 기아차는 올해에도 정규시즌·올스타전·한국시리즈 MVP에게 기아차 주요 차종을 시상함으로써 ‘기아차=MVP의 차’라는 이미지를 각인시킨다는 목표다. 이밖에 고객에게 올스타전 및 포스트시즌 전 경기 입장권을 제공하는 이벤트를 통해 야구팬 호응을 적극 유도할 계획이다.

오는 23일 개막하는 ‘2019 KBO 리그’는 ‘900만 관중 시대’를 목표로 하고 있다. 지난해 우승팀 SK와이번스를 비롯한 10개 구단이 우승을 놓고 치열한 경쟁을 펼친다.

기아차 관계자는 “기아차는 다양한 글로벌 스포츠 마케팅 활동을 통해 전 세계 스포츠팬과 소통에 힘써 왔다”며 “올해에도 국내 최고 인기 스포츠인 KBO 리그와 함께 하며 야구팬에게 즐거움을 주는 한편, 한국 야구 발전을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이승한 기자 nyus449@gyotongn.com

<저작권자 © 교통신문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기획특집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일반기사

ad35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ad36
ad81
default_bottom
ad29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