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setNet1_2
ad30
ad49

“서울시 추경안에 친환경차 보급·노후경유차 폐차 지원 담는다”

기사승인 2019.05.15  

공유
default_news_ad1

- 서울시·시의회 민주당, 추경예산안 협의

- "2조원대 편성"…6월 정례회서 처리키로

[교통신문 김정규 기자] 서울시 추경예산안에 친환경차 보급과 대기질 개선을 위한 노후경유차 폐차 지원 확대 등 교통 관련 예산이 담길 전망이다.

서울시의회 더불어민주당은 최근 서울시와 추가경정예산안을 협의하고, 다음 달 제287회 정례회에서 원만히 처리될 수 있도록 협력키로 했다고 15일 밝혔다.

시의회 민주당에 따르면 추경안은 순세계잉여금(결산 후 남은 금액), 국비 등을 반영해 2조원 이상 규모로 편성될 예정이다. 예산안에는 ▲전기차 및 수소차 보급 ▲노후경유차 폐차 지원 확대 ▲ 하철 노후시설 개선 등이 담긴다. 시는 이달 말 추경안을 시의회에 제출할 계획이다.

시의회 민주당은 "시민안전 확보 등에 예산안이 집중 편성될 수 있도록 서울시에 요청했다"며 "시와 협력해 예산안이 조속히 처리될 수 있도록 노력할 것"이라고 강조했다.

김정규 기자 kjk74@gyotongn.com

<저작권자 © 교통신문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ad83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기획특집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일반기사

ad35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ad36
default_bottom
ad29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