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setNet1_2
ad66

몸캠피씽&동영상 유포 협박 차단 가능, ‘시큐어앱’ 피싱 대응 관련 24시간 무료 상담 진행해

기사승인 2019.06.12  

공유

- IT 전문가로 구성된 전담팀 통해 범죄자 대응 및 피해 막을 수 있어

   
 

최근 스마트폰 채팅 앱을 이용한 사이버범죄인 ‘몸캠피싱’으로 무려 55억 원을 뜯어낸 중국 범죄조직의 국내 자금 총책 등 국내 조직원들이 무더기로 경찰에 붙잡혀서 충격을 주고 있는 것으로 알려졌다. 피해자들은 피해 직후 이들을 경찰에 신고하겠다고 했지만, 도리어 마음대로 해보라는 식의 비아냥거림과 으름장을 놓으며 피해자를 농락하기도 했다는 것이다.

몸캠피싱 범죄는 채팅을 하는 특정 사이트 또는 어플을 통해 음란 채팅을 하자고 유도한 뒤, 채팅을 하기 위해서 음성 지원이 필요하니 apk파일을 설치하도록 유도하여, 피해자의 휴대전화의 연락처 정보를 빼내가 피해자에게 음란 채팅한 동영상을 지인들에게 유포하겠다고 하여 돈을 뜯어내는 신종 사이버범죄이다.

특히 최근에는 성적 호기심이 왕성한 청소년들을 대상으로 급증하고 있어 각별한 예방과 주의가 필요하다.

이에 따라 전문가들은 채팅 상대방에게 음란 사진과 영상 등을 전송하지 않는 것이 예방 차원에서 좋지만, 몸캠피싱 등 피해가 발생하면 혼자 고민하지 말고 신속하게 경찰에 신고하고 보안 전문 업체의 도움을 통해 피해를 최소화하는 것이 좋다고 당부했다.

모바일 보안 전문 기업 시큐어앱의 임한빈 대표는 “몸캠피씽 피해 예방을 위해서는 채팅 중 상대방이 설치를 유도하는 출처가 불분명한 앱을 설치하지 말고, 사생활 보호가 필요한 정보는 개인 컴퓨터 등에 보관하고 공인인증서, 보안카드 등은 스마트폰에 저장하지 않는 것이 좋다”고 조언했다.

최근 방송된 ‘MBC 실화탐사대 몸캠피씽 편’에 기술 자문으로 출연했던 시큐어앱(대표 임한빈)은 IT 보안 전문가들로 구성된 전담팀을 통해 몸캠피씽 신종 수법과 행동 패턴을 분석하여 피해를 최소화할 수 있는 동영상 유포 차단 솔루션과 24시간 모니터링 체계를 구축하여 등 1:1 맞춤형 해결 방안을 제공하고 있어 주목을 받고 있다.

시큐어앱의 임한빈 대표는 “상대방이 음란 동영상을 빌미로 돈을 요구하며 협박하는 경우, 그 요구를 절대로 들어주지 말고, 신속하게 보안 전문업체를 통해 스마트폰 초기화를 통해 악성코드를 제거하고 적극 대응하여 동영상 삭제 및 유포 경로를 차단해 피해 방지 및 금전 피해를 막는 것이 좋다”고 조언했다.

한편 시큐어앱은 몸캠피씽 피해자들을 위해 24시간 무료 상담이 가능한 신고 센터를 운영하고 있으며, 자세한 사항은 홈페이지를 통해서 확인이 가능하다.

교통신문 webmaster@gyotongn.com

<저작권자 © 교통신문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ad63
ad64
default_news_ad4
ad65
default_side_ad1

기획특집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일반기사

default_side_ad3
ad58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ad61
default_bottom
ad29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