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setNet1_2
ad30
ad49

한국GM 쉐보레, 인천UTD 공식 파트너 참여

기사승인 2019.05.14  

공유
default_news_ad1

- 11일 홈경기에 쉐보레 데이 개최

- 다양한 지역 밀착 마케팅 강화해

   
 

[교통신문 이승한 기자] 한국GM이 프로축구 K리그1 인천유나이티드 프로축구단(이하 인천유나이티드)과 함께 ‘쉐보레 데이’ 이벤트를 개최하고 지역 축구팬과 시민을 대상으로 쉐보레 브랜드와 제품 알리기에 나섰다.

쉐보레는 11일 인천축구전용경기장에서 열린 인천유나이티드 홈경기에 카허 카젬(Kaher Kazem) 사장과 임직원, 그리고 쉐보레 카매니저가 참석한 가운데 경기장을 찾은 관람객을 대상으로 스파크, 말리부, 트랙스, 볼트EV 등 쉐보레 주력 차종과 올해 출시될 트래버스 및 콜로라도를 전시하고 경품을 제공하는 등 대대적인 판촉 활동을 펼치며 지역 밀착 마케팅을 강화했다.

더불어 이날 한국 축구 유망주 육성을 위해 지역 유소년 축구팀 ‘인차일드’에 훈련지원용으로 인천 사회복지공동모금회를 통해 쉐보레 스파크 1대를 지원했다. 인천유나이티드는 인차일드 축구팀을 위해 축구 일일 교실 등 재능 기부를 약속했다.

   
 

카허 카젬 사장은 “쉐보레는 올해 인천유나이티드 등 지역 내 다양한 이해관계자와 협력해 내수판매 성장을 위한 지역 밀착 마케팅 활동을 활발하게 펼치고 있다”며 “앞으로도 지역 사회와 함께 쉐보레 브랜드와 제품을 알릴 수 있는 다양한 기회를 지속 발굴해 내수판매 확대를 위한 노력을 경주해 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전달수 인천유나이티드 대표이사는 “인천유나이티드 프로축구단 공식파트너 쉐보레와 함께 홈경기에 쉐보레 데이를 개최해 기쁘다”며 “이를 통해 인천 대표 자동차 브랜드 쉐보레가 더욱 성장하고, 인천유나이티드 또한 좋은 성적을 달성하는 등 함께 윈-윈 하는 기회가 되길 기대한다”고 말했다.

한편 쉐보레는 지난 3월 인천유나이티드와 업무 협약을 맺고 2019 시즌 동안 인천유나이티드 공식파트너로서 활동하고 있다. 홈 경기장에서 브랜드를 홍보하고 홈경기에 쉐보레 제품 전시, 차량 점검 서비스, 쉐보레 가족데이, 저소득가정 경기초청 등 지역 시민과 함께하는 다양한 이벤트를 개최하고 있다.

이승한 기자 nyus449@gyotongn.com

<저작권자 © 교통신문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기획특집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일반기사

ad35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ad36
ad81
default_bottom
ad29
#top